상담전화

02-565-0507

업무시간: 평일 09:30~17:30

FAX  : 02-565-0517
Email : caramjs@naver.com

뉴스레터

환노위, 대선 이후 노동시간단축 다시 논의하기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고용노동소위(법안심사소위)가 휴일근로를 연장근로에 포함해 주당 노동시간을 52시간으로 제한하는 근로기준법 개정안에 대한 최종 합의에 실패했다. 3월 국회에서는 더 이상 논의가 어려워 대선 이후로 공이 넘어가게 될 전망이다.

고용노동소위원장인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은 27일 오후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에게 “중복할증에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한 것이 가장 큰 장벽이었다”고 밝혔다. 하 의원에 따르면 휴일근로·연장근로 중복할증을 50%로 할지 또는 100%로 할지 여부를 두고 의견이 엇갈렸다. 절충안으로 52시간 시행 전에는 50%, 시행 후에는 100%로 하자는 제안도 나왔지만 역시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50% 시행시 노동계가 반발할까 우려해서라는 설명이다.

300인 이하 사업장의 경우 주 52시간 이외 8시간 특별연장근로를 4년간 허용하는 내용에도 반대 목소리가 커서 합의하지 못했다. 역시 특별연장근로 기간을 2년으로 줄이되 중복할증을 50% 적용하자는 절충안이 나왔으나 채택되지 못했다. 중복할증을 둘러싼 갈등으로 지난 23일 소위에서 쟁점이 된 탄력적 근로시간제 확대는 논의되지 못했다.

출퇴근재해를 인정하는 내용의 산업재해보상보험법 개정안도 이날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하 의원에 따르면 지난 21일 소위에서 논란이 됐던 정부·여당안(이완영 자유한국당 의원안)에서는 출퇴근 경로의 일탈·중단이 있으면 업무상재해로 보지 않는다는 규정에는 의견을 같이했다. 하지만 관광버스 기사처럼 출퇴근 경로와 방법이 일정하지 않은 직종을 출퇴근재해 적용 제외로 할지를 놓고 논박하다가 시간 부족으로 더 이상 논의를 진전시키지 못했다.

다만 이날 소위에서는 최저임금법 개정안 심사에서 수습근로자 중 단순노무종사자를 최저임금 감액조항에서 제외하는 데 합의했다. 이에 따라 편의점 알바노동자같이 단순노무종사자를 수습이라는 이유로 최저임금을 감액하는 행위를 방지할 수 있게 됐다.

하 의원은 “주 52시간 이상 노동을 우리 사회에서 추방시키는 정신에는 공유한 것은 큰 의의”라면서도 “노동시간단축 논의를 대선 이후로 미루고 올해는 합의하자고 의견을 같이했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환노위는 28일 오전 전체회의를 개최한다.        

자료출처지= 매일노동뉴스 2017.3.28자   연윤정 

<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7-03-31

조회수3,432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 건설업 사고사망 75% ‘전문건설업체’ 집중 관리한다
  • 관리자

    건설업 사고사망 75% ‘전문건설업체’ 집중 관리한다

    정부가 올해 산업안전보건감독의 초점을 전문건설업체에 맞춘다. 철근콘크리트, 지반조성·포장, 도장·방수공사업체 등 최근 3년간 사망사고가 발생한 3천곳이 주요 대상이다.   4일 고용노동부는 전국 산업안전보건 부서..more

  • 2025년 최저임금 논의 곧 시작
  • 관리자

    2025년 최저임금 논의 곧 시작

    2025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최저임금위원회의 논의가 곧 시작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업종별 차등적용을 둔 논란이 이어질 전망이다.   28일 고용노동부(장관 이정식)에 따르면 이정식 장관은 29일 최저임금위에 내년 ..more

  • 과거 근무경력부터 사업체 운영이력까지 한 눈에
  • 관리자

    과거 근무경력부터 사업체 운영이력까지 한 눈에

    과거 일했던 회사 근무경력과 사업체 운영 경력, 평생학습계좌 학습이력을 ‘직무능력은행’에서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 한 번에 직무능력 인정서를 발급 받을 전망이다.   고용노동부는 19일 “교육부·국세청·국방..more

  • 직무·성과급, 업종별 도입 시동 거나
  • 관리자

    직무·성과급, 업종별 도입 시동 거나

    고용노동부가 업종별 임금체계 개편 컨설팅을 시작으로 직무·성과 중심의 임금체계 개편에 나섰다. 공공기관과 달리 민간기업은 강제하긴 어려운 만큼 기업의 자율적인 참여, 개편을 독려하는 형태가 될 전망이다.조선·석유..more

  • 산재사고 사망자 첫 500명대 ‘엇갈리는 분석’
  • 관리자

    산재사고 사망자 첫 500명대 ‘엇갈리는 분석’

    지난해 재해조사 대상 사고사망자가 598명으로 전년보다 46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조사 시작 이래 500명대를 기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용노동부는 건설공사 부진 등 전반적인 경기 여건이 악화한 결과이자 중대..more

  • 이정식 장관 “임금체계 개편 포함 계속고용 기반 만들겠다”
  • 관리자

    이정식 장관 “임금체계 개편 포함 계속고용 기반 만들겠다”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고령자가 더 오래 일 할 수 있게 사회적 대화로 임금체계 개편을 포함한 계속고용 기반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노동부는 27일 오후 서울 중구 로얄호텔에서 ‘확대 고용센터 소장회의’를 열..more

  • 22대 국회로 넘어간 중대재해처벌법 논쟁
  • 관리자

    22대 국회로 넘어간 중대재해처벌법 논쟁

    50명 미만 기업에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중대재해처벌법)이 시행된 지 한 달여가 지난 가운데 여당과 재계는 시행유예 주장을 멈추지 않고 있다. 하지만 21대 국회에서 법 개정안이 재논의될 가능성은 희박하다.   ..more

  • 설 연휴로 4일 출근했는데 주휴수당 받을 수 있을까
  • 관리자

    설 연휴로 4일 출근했는데 주휴수당 받을 수 있을까

    설 연휴로 2월 둘째 주와 셋째 주는 주 4일만 일한다. 이처럼 공휴일로 주 5일 미만 근무해도 주휴수당을 받을 수 있을까. 답은 받을 수 있다.   근로기준법부터 살펴보자. 55조(휴일)에 따르면 사용자는 노동자에게 1주에 평..more

  • 한국공인노무사회, 네오밸류 주식회사 일터혁신 우수기업 선정
  • 관리자

    한국공인노무사회, 네오밸류 주식회사 일터혁신 우수기업 선정

    한국공인노무사회(대표 이황구)는 11월 8일(수), 고용노동부 산하 노사발전재단(사무총장 김대환)이 주관하는 ‘일터혁신 컨설팅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2023년 일터혁신 컨설팅 우수사례 공유 간담회」를 실시했다. 일터..more

  •  (사)한국갈등해결센터 문진숙이사, 2023년 경기도갈등관리심의위원 위촉
  • 관리자

    (사)한국갈등해결센터 문진숙이사, 2023년 경기도갈등관리심의위원 위촉

    (사)한국갈등해결센터(공동대표 표대중, 이희진, 김상규) 문진숙이사가 2023년 경기도갈등관리심의위원으로 2년간(2023년 2월 23일~2025년 2월 22일) 위촉 되었다.문진숙이사는 공인노무사로 ..more

      1    2    3   다음 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